ifreenk.com_20151026_06.jpg




북한이 남아프리카공화국(남아공)과 무승부를 기록했다.

 

23(이하 한국시간) 칠레 콘셉시온에서 열린 ‘2015 FIFA U-17 월드컵’ E조 조별리그 2차전 남아공과의 경기에서 북한과 남아공은 1-1 무승부로 경기를 마감했다.

 

이날 경기에서 북한과 남아공은 한 차례씩 페널티킥을 주고 받았다.

 

먼저 북한이 전반 10분에 페널티킥으로 선제골 내주며 실점했다. 이 과정에서 리국현이 백태클 반칙으로 퇴장당하며 북한은 수적 열세인 상황으로 경기를 진행했다.

 

이후 전반 16분 한광성이 상대수비 반칙으로 페널티킥을 얻어냈고, 김위성이 이를 성공시키며 1-1 동점을 만들었다.

 

골득실에서 뒤진 북한은1 1패로 E조 최하위로 떨어졌다. 오는 26일에는 코스타리카와 조별리그 마지막 경기를 남겨두고 있다.

 

(출처: 스포츠 동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