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k_20140408_01_00003.jpg



 

한국의 25세 이상 여성구직자들이 가장 희망하는 직종 1위는경리·사무직이며 나이가 적을수록 전문직종을, 나이가 높을수록 판매/영업직을 선호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1일 취업포털 파인드잡(www.findjob.co.kr) 25세 이상에서 50대까지 여성 구직자 868명을 대상으로 취업 희망직종에 대한 설문을 실시한 결과 이같이 나타났다.

 

‘경리/사무/마케팅직종은 회계, 인사, 비서, 인포메이션, 경영, 기획 등 다양한 사무 관련 업무를 포함하는 직종으로 전체 15개 직종에서 37.9%의 비율로 1위를 차지했다. 여성구직자의 10명 중 4명 가까이 사무직종에 근무하고 싶어하는 것으로 드러난 셈이다.

 

이어매장관리/판매직종이 10% 2위에 올랐고 번역/통역/경영컨설팅 등전문직’(7.4%), 뷰티/관광/공연 등생활서비스’(7.1%), 보습/학원/외국어 등강사/교사/과외’(6.5%) 실버/사회복지/요양 등공공/특수’(6.1%) 직종 순으로 높은 선호도를 보였다.

 

연령별로 보면 20대는전문직’, ‘공공/특수직에 대한 선호도가 특히 높았고, 40대 이상부터는 사회생활과 인간관계에 대한 노하우를 발휘할 수 있는판매’, ‘영업직종에 대한 선호도가 뚜렷해지는 것으로 나타났다.

 

20대의 경우경리/사무/마케팅다음으로전문직’(10%)이 가장 많은 비율을 차지했고, ‘공공/특수직종도 3(9.4%)에 올라 보수와 안정성을 동시에 추구하는 경향을 보였다. 이에 비해매장관리/판매’(3.8%), ‘영업/TM’(2.9%)은 다소 낮은 선호도를 보였다.

 

반면 30대가 넘어가면서부터는매장관리/판매직종이 30 10%, 40 16% 등으로 점차 상승곡선을 그렸고, 특히 50대에서는 가장 선호하는 직종 1(23.2%)에 올라 20대보다 선호도가 6배 높은 것으로 드러났다.

 

‘영업/TM’ 직종 역시 연령이 높아지면서 40 10.4%, 50 12.2%로 선호도가 급상승해 청년층과 장년층의 뚜렷한 차이를 보였다.

 

또한 응답자 868명이 각각 주관식으로 답한 구체적 희망직업 역시 1회계 사무원’(14.1%), 2일반 사무원’(13.7%) 이 전체 27.8%를 차지하면서 여성들의 사무직종에 대한 압도적인 선호도를 보여줬다.

 

이 외에도 가장 높은 응답이 나온 상위 20개 직업을 살펴보면/그래픽 디자이너’, ‘간호조무사’, ‘보육교사’, ‘피부관리사’, ‘바리스타’, ‘요양 보호사등 기술/자격 직종들이 상당수 배치돼 여성 인력을 활용할 수 있는 미래 유망 직업들을 엿볼 수 있었다. 

 

한편건설, 노무직종은 여성구직자 868명 중 7표만을 얻어 전체 15개 직종 중 선호도 최하위에 머물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