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k_20130311003164_0.jpg

 

 

 

북한 군인들속에서 독재정권이 내세우는 구호나 원칙들을 비꼬는 우스갯말들이 계속 등장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새로 등장한 유행어들은 북한 군인들이 겪는 비참한 현실을 그대로 반영하고 있다.

 

4, 연락이 닿은 RFA양강도의 한 소식통은 최근 군인들속에서 김일성 주석이 내놓은 ‘3대혁명이라는 구호와 김정일 국방위원장이 내놓은 ‘3대헌장이라는 방안이왜곡돼서 돌고 있다고 말했다.

 

3대혁명은 김일성이 1970년대에 내놓은사상, 기술, 문화라는 세 가지 혁명을 가리키는 구호이다.

그러나 군인들은 이러한 ‘3대혁명구호를 군복무기간에 자신이 반드시 쟁취해야 할 세 가지 목표로 뒤바꾸어 부른다고 소식통은 언급했다.

 

군 복무기간에 쟁취해야 할 목표로 첫째는노동당 입당이고 둘째로는대학 추천이며 셋째는힘 있는 집 딸과의 결혼이라고 소식통은 덧붙였다.

군에서 입당을 해야 체면이 서고 대학추천을 받아야 발전할 수 있는데 힘 있는 집의 딸과 결혼까지 하면 그야말로금상첨화라는 게 소식통의 전언이다.

 

그런가 하면 ‘3대헌장은 독재자 김정일이 1997 8 4일에 발표한 조국통일과 관련한 세 가지 방안을 통칭하는 말이다. 이것 또한 북한의 군인들은 ‘3대헌장이라는 방안을 절대로 걸려들면 안 될 세 가지 제대방법으로 바꿔 사용하는데 그 첫째는생활제대이고 둘째는무리제대이며 셋째는방침제대라고 소식통은 말했다.

 

‘생활제대’는 군복무를 잘 못해 강제로 제대되는 것으로 사회적으로 완전히 매장당하게 되는것이고무리제대는 당장 인력이 급한 곳에 군인들을 집단적으로 배치하기 위한 제대인데 이 역시 사회적 발전이 막힌다고 그는 강조했다.

 

‘방침제대’는 농업이나 광업과 같이 일정한 사회분야의 부족한 노동력을 메우기 위해 현 통치자 김정은이가 직접 지정해 주는 곳으로 강제로 배치돼 제대되는 것인데 3년 동안은 배치된 곳에서 벗어나지 못한다고 그는 언급했다.

 

한편 6, 함경북도의 한 소식통은요즘 군인들속에서 새롭게 유행하는 말은천대일탈’”이라고 전해왔다.

천대일탈은 북한당국이 군 복무기간을 만 10년에서 13년으로 늘린 후 새롭게 등장한 유행어라고 그는 말했다.

 

천대일탈이란 말은 “‘(달러)이 있어야학 추천을 받아 군에서(제대)할 수 있다는 의미라고 강조했다. 군인들이 재치 있는 우스갯말로 자신들의 참담한 처지를 표현하며 북한군대의 현실을 비판하고 있다는 게 소식통들의 설명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