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떤 할아버지가 버스를 탔다.

그런데 차가 급정거하는 바람에 할머니가 할아버지 앞으로 쓰러졌다.

할아버지는 이렇게 말했다.

 

신이시여 저를 시험하시나이까?”

 

잠시 또다시 차가 급정거 했다.

이번에는 아리따운 아가씨가 할아버 앞으로 쓰려졌다.

할아버지는 아까보다 더욱 소리로 외쳤다.

 

신의 뜻이라면 따르겠나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