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이 유엔 인권이사회를 탈퇴한 가운데 한국 정부는 유엔 인권이사회의 인권 증진 활동에 지속적으로 동참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한국 내 북한인권단체들은 유엔 차원의 북한인권 개선 활동의 동력이 떨어질까 우려하고 있다. 한국 외교부는 유엔 인권이사회의 활동을 적극 지지하고 이에 지속적으로 동참할 것이라는 입장을 밝혔다. 노규덕 외교부 대변인은 21일 기자설명회에서 “유엔 인권이사회의 국제 인권 보호·증진을 위한 역할과 노력을 적극 지지한다”며 “유엔 인권이사회는 세계인권 증진을 위한 책무를 충실히 이행해야 하며 한국은 이에 지속적으로 동참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국 내 북한인권단체들은 유럽연합(EU)과 함께 북한인권 개선 활동에 적극 나섰던 미국이 인권이사회에서 탈퇴하자 우려의 입장을 내놨다. 이는 북한에 잘못된 신호를 줄 수 있다는 것으로 해석된다. 특히 북한에 대한 ‘국가별정례인권검토(UPR)’도 앞두고 있어 이와 관련된 작업에 차질이 빚어질 수 있다는 지적도 나온다. 이영환 전환기정의워킹그룹 대표는 "내년 북한에 대한 UPR에 총력을 기울여야 하는 상황에서 미국이 인권이사회를 탈퇴한 점에 우려를 표합니다. 어쨌든 북한인권단체들은 유엔을 보다 적극적이고 전략적으로 활용해야 ...
 

??????? INKAHRD

Donation
 
 
 
 
 
   
Free NK, Unit5 Wyvern Industrial, Estate Beverley Way, New Malden Surrey U.K KT3 4PE l Registry Number C-556412 (15/08/2011)
Copyright @ 2003 Contact : +44(0)79 0433 2590
E-mail: ifreenk@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