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선중앙TV에 출연한 위장 탈북자 강철우(왼쪽-첫번째, 두번째-김연주) 탈북자로 위장해 한국에 왔던 간첩이 월북했다가 북한 생활을 못 견디고 다시 탈북했다는 소식이 나왔다. ‘자유아시아방송(RFA)’은 지난 12일 북한 소식통을 인용해 “2015년 3월 함경북도 온성군 보위부에 포섭돼 간첩 임무를 띄고 한국으로 위장 탈북을 했다가 다시 북한으로 돌아갔던 사람이, 이번에는 진짜로 탈북한 것이 알려져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고 보도했다. 이 소식통은 “국가보위성의 임무를 받아 한국으로 위장탈북을 했다가 2016년 되돌아온 ‘강철우(41세)’라는 사람이 지난 5월 가족들을 데리고 진짜로 탈북하는 사건이 함경북도 온성군에서 발생했다”고 전했다. 소식통은 “탈북자 위장 간첩이었던 ‘강철우’는 2016년 돌아올 때 한국으로 먼저 탈북을 했던 다른 여성 한 명을 데리고 왔다”면서 “이들은 2016년 말 조선중앙TV에 출연해 다른 사람들과 함께 한국 사회를 비난하는 선전을 했다”고 전했다. 함경북도의 다른 소식통은 “강철우는 한국으로 위장 탈북한 뒤 보위부 임무를 수행하고 돌아왔지만, 기대했던 대우를 받지 못해 늘 불만이 많았던 것으로 알고 있다”면서 “하지만 그가 다시 탈북해 한국으로 갈 줄은 누구도 상상하...
 

??????? INKAHRD

Donation
 
 
 
 
 
   
Free NK, Unit5 Wyvern Industrial, Estate Beverley Way, New Malden Surrey U.K KT3 4PE l Registry Number C-556412 (15/08/2011)
Copyright @ 2003 Contact : +44(0)79 0433 2590
E-mail: ifreenk@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