번호
제목
11 [기고문] 김정은 체제 1년, 리더십의 불안과 지배연합의 안정 2013-05-01
김정은체제가 공식 출범한지 벌써 1년이 넘었다. 지난 1년 동안 김정은체제는 정치부문에서 두 가지 과제에 매진하였다. 첫째, 김정은의 인격적 리더십을 강화하기 위한 다양한 노력을 기울였다. 일반적으로 인격적 리더십...  
10 [사설] 중국이 북한을 통제할 수 있다? 미국의 환상! 2013-04-23
오늘날 북핵 문제는 1960년대 중국 핵문제와 여러모로 닮았다. 북한이 핵무장의 근본적인 배경은 "미국 제국주의"의 핵 위협과 일방주의에 있다고 주장하고 있듯이, 마오쩌둥(毛澤東)도 "우리가 핵무기를 가질 때 비로소 전쟁광...  
9 [기고문] 북한이탈주민에 아낌없는 응원을 2012-08-18
진승수 울산중부서 보안계장 저는 울산중부서 정보과 정보계에서 근무를 2년 정도 해 오다가 때마침 같은과 보안계 업무를 하게 돼 지난 1년여를 북한이탈주민들과 함께 하면서 여느 사람들보다도 많은 접촉을 해 왔다고 ...  
8 [사설] 북한의 개혁·개방태세 제스처 아니길 2012-08-18
북한이 중국을 지렛대 삼아 개혁·개방정책을 추진할 태세다. 김정은 조선노동당 제1비서의 후견인이자 북한의 실질적인 제2인자 장성택 국방위원회 부위원장이 대규모 대표단을 이끌고 중국을 방문, 14일 베이징에서 북·중 간 제...  
7 [논평] 북한은 중국 아닌 세계로 나와야 한다 2012-08-16
북한은 중국 아닌 세계로 나와야 한다 북한 최고지도자인 김정은의 고모부이자 권부의 실세로 꼽히는 장성택이 수행원 50여명을 이끌고 중국 베이징을 방문했다는 소식이다. 황금평이나 나선지대 같은 북·중 경협지역 개발을 ...  
6 [통일비전연구회] 김정은의 '인민 사랑'이 쇼로 보이는 이유 2012-06-14
최근 북한의 언론매체들에 김정은의 ‘인민사랑’에 대한 기사와 사법기관 일군들의 인민을 위한 좋은 일 하기 사례가 자주 등장해 눈길을 끌고 있다. 5월 10일자 <노동신문>은 "만경대유희장을 방문한 김정은이 인민들에 대한 복...  
5 [마영애] 임수경에게 보내는 규탄문 2012-06-10
미국 의회에서 연주하는 미주 탈북선교회 마영애 대표(사진제공: 미주 탈북선교회) 1989년 6월 30일 순안국제공항에 착륙한 고려민항 트랩에서 단발머리 헤어스타일에 하얀색 통바지와 티셔츠를 걸친 21살의 앳된 한 여대생 ...  
4 [홍성기] 北민주화운동이 中 국가안전 위협할 수 있나 2012-05-29
북한의 요구 받았다면 한국인 공분 매우 커질 것 I. 중국이 김영환 북한민주화네트워크 연구위원과 다른 3명의 한국인을 '국가안전위해죄'라는 죄목으로 50일째 억류하고 있다. 국가안전위해죄의 모법(母法)은 '국가...  
3 [고영환] 김일성 무덤과 김정은 별장 2012-05-29
지난 8일은 김일성 사망 17돌이었다. 1994년 김일성이 사망하자 북한에서는 김정일이 묘향산 특각에 심장 전문의를 보내지 않아 김일성이 급사(急死)했다는 소문이 돌았다. 이런 소문의 확산을 막기 위해 김정일은 김일성...  
2 [전문기자]수명 다한 북한 협동농장 2012-05-29
1978년 11월 24일 밤, 중국 안휘성 봉양현 소강촌의 허름한 농가에 18명의 농민이 모였다. 이들은 대표 엄준창(嚴俊昌)이 펜으로 쓴 문서에 서명했다. 100자도 되지 않는 문서는 이런 내용이었다. '농지를 개별 농가에 나누어준...  
1 [김창범] 탈북자 고통, 누가 품어야 하는가? 2012-05-29
남한에 내려와서도 계속되는, 이들의 힘겨운 삶 마침내 중국이 움직이기 시작했다. 지난 3월 26일 서울에서 개최된 ‘핵안보정상회의’에서 만난 이명박 대통령과 후진타오 중국 주석은 정상회담을 통하여 탈북자 문제에 양국이...  
 

??????? INKAHRD

Donation
 
 
 
 
 
   
Free NK, Unit5 Wyvern Industrial, Estate Beverley Way, New Malden Surrey U.K KT3 4PE l Registry Number C-556412 (15/08/2011)
Copyright @ 2003 Contact : +44(0)79 0433 2590
E-mail: ifreenk@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