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과 가까운 아프리카 나라 에티오피아가 북한과의 협력이 더 이상 남아있지 않다고 확인했다. 북한의 우방국인 베트남도 대북 제재 이행에 대한 확고한 의지를 다짐했다. 에티오피아는 최근 제출한 유엔 안보리 대북 제재 결의 이행보고서에서 “북한과 활성화된 군사적 혹은 경제협력 협정은 없는 상태”라고 밝혔다. 특히 외교부 차원에서 모든 행정부와 관련 정부 기관에 안보리의 조치에 대한 확실한 이행을 촉구했다면서, 여기에는 대북 결의에 포함된 개인과 기관에 대한 자산동결과 사치품 수출 금지가 포함된다고 밝혔다. 또 앞으로도 안보리 대북제재위원회 산하 전문가 패널의 제재 감시 임무에 건설적으로 협조하겠다고 확인했다. 에티오피아는 전문가 패널의 연례 보고서에 단골로 등장할 정도로 북한과의 협력 정황이 뚜렷했던 나라이다. 그런데 대북제재위원회에 제출한 이행보고서에서 북한과 군사적, 경제적으로 협력하지 않고 있다고 밝힌 것. 실제로 지난 2014년 전문가 패널은 보고서를 통해 에티오피아가 탄약과 탱크용 포탄 등을 생산하는 데 북한과 협력한 정황이 드러났다고 지적했었다. 이듬해 보고서에선 에티오피아와 에리트리아와의 무기 관련 거래에 북한이 개입하고 있는 사실도 확인했다. 특히 지난 1998년...
 

??????? INKAHRD

Donation
 
 
 
 
 
   
Free NK, Unit5 Wyvern Industrial, Estate Beverley Way, New Malden Surrey U.K KT3 4PE l Registry Number C-556412 (15/08/2011)
Copyright @ 2003 Contact : +44(0)79 0433 2590
E-mail: ifreenk@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