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의 핵·미사일 도발과 인권탄압을 규탄하는 '세계탈북자총회'가 오는 25일 벨기에 브뤼셀에서 개최된다고 미국의소리(VOA) 방송이 13일 보도했다. 영국에 본부를 둔 '국제 탈북민 연대'의 김주일 사무총장은 VOA와 전화통화에서 "북한의 인권 유린 책임자들에 대한 처벌 문제가 이번 회의 주요 의제 가운데 하나"라고 밝혔다. 김 사무총장은 이번 회의에서 북한의 반인도범죄 책임자를 국제형사재판소(ICC)에 제소하도록 촉구하는 문제 외에 북한의 해외노동자 인권과 탈북민 강제북송 문제, 최근 말레이시아에서 발생한 김정남 암살 사건 등도 다뤄질 것이라고 덧붙였다. 장만석 재유럽 탈북민 총연합회 회장은 이번 총회에 독일과 프랑스, 네덜란드, 영국 등 유럽은 물론 미국과 한국, 일본에 있는 탈북민 단체들이 참가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연합뉴스 - 곽명일 기자 nkfuture@yna.co.kr
 

??????? INKAHRD

Donation
 
 
 
 
 
   
Free NK, Unit5 Wyvern Industrial, Estate Beverley Way, New Malden Surrey U.K KT3 4PE l Registry Number C-556412 (15/08/2011)
Copyright @ 2003 Contact : +44(0)79 0433 2590
E-mail: ifreenk@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