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식량기구의 한 간부가 청진의 한 국영 고아원을 방문, 어린이들의 점심식사 모습을 지켜보고 있다. 북한당국이 중등학원과 육아원에서 탈출한 고아들로 골머리를 앓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최근 자유아시아방송(RFA)은 북한당국이 보안원들을 동원해 탈출 고아들을 잡아들이느라 소동을 빚고 있다고 전했다. RFA에 따르면 9일 북한 양강도의 한 소식통은 “5월 6일 혜산시 춘동에서 불량청소년통제 그루빠와 보안원 합동 단속반을 피해 달아나던 3명의 고아들 중 한명이 사망하는 사고가 발생했다”며 “산등성이로 기어오르던 아이들이 미끄러지면서 사고가 났다”고 전했다. 또한 소식통은 “최근 들어 혜산장마당과 혜산 경기장 주변에서 불량청소년 그루빠와 꽃제비들 사이에 쫓고 쫓기는 모습을 자주 목격하게 된다.”며 “혜산 역과 위연 역 일대는 보안부 순찰대가 꽃제비들을 잡아들이기 위해 항상 대기하고 있다”고 덧붙였다고 RFA에 전했다. 혜산중등학원과 육아원은 1990년대 ‘고난의 행군’이후 기근 등, 생활고로 부모를 잃은 아이들을 국가관리차원에서 수용하는 시설이다. 하지만 열악한 생활환경과 배고픔, 그리고 관리인들과 상급생들의 구타 등 가혹행위로 아이들이 시설을 탈출하는 행위들이 빈번이 일어나 북한당...
 

??????? INKAHRD

Donation
 
 
 
 
 
   
Free NK, Unit5 Wyvern Industrial, Estate Beverley Way, New Malden Surrey U.K KT3 4PE l Registry Number C-556412 (15/08/2011)
Copyright @ 2003 Contact : +44(0)79 0433 2590
E-mail: ifreenk@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