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014.jpg

 

 

배우 김태희가 북한 주민들 사이에서나쁜 여자로 통한다는 사실이 전해졌다.

 

 

최근 채널A ‘이제 만나러 갑니다녹화에서는 탈북자들이 북한에서 싫어하는 남한 연예인으로 김태희를 꼽았다.

 

이유는 김태희가 악역을 맡았던 드라마천국의 계단때문이었다. 한때 북한에서는천국의 계단을 보지 않으면 말이 통하지 않을 정도로 주민들 사이에서 핫이슈였다. 이에 자연스럽게 드라마 속 악역을 맡았던 김태희가 미움의 대상이 됐다는 것.

 

0015.jpg

 

악역 캐릭터를 완벽하게 소화한 김태희가 자신도 모르는 사이 북한에서 욕을 먹는 대상이 된 것이다.

 

특히 이날 촬영에는 북에서 직접 남한드라마 CD를 팔며 생계를 유지하던 탈북자가 출연했다. 그는 “‘천국의 계단’, ‘가을동화’, ‘겨울연가등 남한드라마가 제일 잘 팔렸다고 밝히며 북한에서조차 막을 수 없는 한류의 인기를 설명했다. 방송은 오는 5일 오후 11.